현대지성

독자의 지성, 인성, 영성의 성장을 돕는 책을 만듭니다. 현대지성, CH북스 브랜드 및 책소개.

지성과 감성을 채워주는 현대지성

믿을 수 있는 책을 만듭니다.

필립 샤프 교회사 전집 시리즈

교회사전집 4 : 그레고리우스 1세부터 그레고리우스 7세까지

지은이 필립 샤프
옮긴이 이길상
출판사 CH북스
발행일 2010-09-30
판형 160*230
쪽수 680쪽
ISBN 9788944704147
정가 종이책 : 22,000원
분야 기독교

역사상 가장 위대한 교회사가 중 한 사람인 필립 샤프는 고대교회부터 종교개혁까지 8권짜리 기독교회사를 저술하였다. 그는 1858년부터 1892년까지 34년간 교회사 집필에 매달렸으며, 지금까지 어느 누구도 이루지 못한 금자탑을 쌓았다. 그 방대한 양과 내용의 건전성과 깊이에서 이 책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이 책은 교회사 분야의 모든 추천도서 목록에 반드시 포함되는 고전이다. 필립 샤프는 "현대 교회사의 아버지"로 불리는 스승 네안더(Neander)로부터 크게 영향을 받아, 그의 교회사에 역사관과 함께 기독교의 경건과 학문이라는 두 요소가 본질적으로 결합되어 있다. 샤프는 교회사에 친숙한 것과 그리스도를 아는 것 사이에 끊을 수 없는 관계성이 있다고 주장하였다. 필립 샤프의 교회사는 1,2,3권은 고대 교회사 5,6권은 중세 교회사, 7,8권은 종교개혁사를 다루고 있다. 

제1장 중세 교회사에 대한 개관적 서론

제2장 북유럽과 서유럽 야만족들의 회심

제3장 기독교와의 관계에서 바라본 이슬람교

제4장 교황청의 성직위계제도와 신성로마제국

제5장 동방 교회와 서방 교회의 갈등과 분열

제6장 도덕과 신앙

제7장 수도원주의

제8장 교회 권징

제9장 교회와 국가

제10장 예배와 의식

제11장 교리 논쟁들

제12장 이단 분파들

제13장 학문의 상태

제14장 교회 저자들에 대한 간략한 전기

성서신학자, 교회사가, 선구적인 세계교회일치운동가. 스위스에서 태어났으며 독일 슈투트가르트 김나지움을 졸업한 뒤 튀빙겐 대학교에 들어가 바우어 밑에서 공부하였다. 1844년 미국 펜실베니아 주 머서즈버그에 있는 독일 개혁교회신학교의 교회사 및 성서학 교수로 초빙을 받아 열었던 취임강의는 이단이라는 비판을 받기도 했으나 훗날 그러한 비판에서 풀려났다. 후에 네빈과 함께 머서즈버그 신학을 형성하였으며, 1870년부터 죽을 때까지 뉴욕 유니온신학교 교수를 지냈다. 1888년 미국교회사협회를 설립하였고, 이 협회의 초대 회장을 지냈다.

 

"거대한 슬라브 족 집단은 공통된 정치 조직이 없었으나 여러 왕국들을 형성했는데, 이 왕국들 가운데 더러는 단명했고, 모라비아, 불가리아, 보헤미아, 폴란드, 러시아 같은 왕국들은 오래 존속했다. 종교적 관점에서도 그들 사이에는 커다란 차이가 존재했다. 그들은 농경민들이었고, 그들이 섬기던 신들은 자연세력을 대표하는 신들이었다. 하지만 오보트리트족과 벤드족이 숭배하던 라디고스트(Radigost)와 스비아토비트(Sviatovit)는 잔인한 신들로서, 그들의 신전, 특히 뤼겐 섬의 아르코나에 있는 것과 같은 신전들에서는 인신 제사가 드려졌다. 반면에 폴란드족이 숭배하던 스바로그(Svarog)과 보헤미아족이 숭배하던 다츠보그(Dazhbog)는 온순한 신들로서 사랑과 기도를 요구했다. 하지만 모든 슬라브족에게 공통되었던 것은 요정과 트롤(지하나 동굴에 사는 괴물: 역자주)에 대한 매우 정교한 믿음이었다. 그리고 때로 순장(殉葬)으로 이어진 일부다처제가 그들 사이에 널리 성행하기도 했다. 이들의 개종은 콘스탄티노플과 로마 양측에서 다 시도했으나, 그들이 처해 있던 정치 상황이 워낙 혼란스럽고 늘 가변적이었던 까닭에 동방 교회와 서방 교회 사이에 점증하던 차이와 반목, 선교사들이 그들의 언어를 익히는 데 겪은 큰 어려움이 큰 장애물로 버티고 섰으며, 이 책이 다루는 시기가 끝날 무렵까지도 그들의 개종이 완료되지 않았다."-p.124-125 

역사상 가장 위대한 교회사가 중 한 사람인 필립 샤프는 고대교회부터 종교개혁까지 8권짜리 기독교회사를 저술하였다. 그는 1858년부터 1892년까지 34년간 교회사 집필에 매달렸으며, 지금까지 어느 누구도 이루지 못한 금자탑을 쌓았다. 그 방대한 양과 내용의 건전성과 깊이에서 이 책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이 책은 교회사 분야의 모든 추천도서 목록에 반드시 포함되는 고전이다.

 

필립 샤프는 "현대 교회사의 아버지"로 불리는 스승 네안더(Neander)로부터 크게 영향을 받아, 그의 교회사에 역사관과 함께 기독교의 경건과 학문이라는 두 요소가 본질적으로 결합되어 있다. 샤프는 교회사에 친숙한 것과 그리스도를 아는 것 사이에 끊을 수 없는 관계성이 있다고 주장하였다.

 

필립 샤프의 교회사는, 1·2·3권은 고대 교회사, 4·5·6권은 중세 교회사, 7·8권은 종교개혁사를 다루고 있다.

 
[a:2:{i:0;s:16:"주요 시리즈";i:1;s:12:"역사신학";}] 교회사전집 4 : 그레고리우스 1세부터 그레고리우스 7세까지
작성자
현대지성
등록일
2020.02.20 15:47
조회수
5,378